사랑방 / Talk

'화려한 휴가' 시민군 대장 "5·18 진실 위해 다시 싸우겠다"

5·18민주화운동 당시 시민군 상황실장으로 신군부에 맞섰던 박남선(61)씨는 20일 지만원(73)씨와의 소송을 진실규명을 향한 여정의 출발이라고 밝혔다.

 

 

 

 

 

 

 

없던 일도 만들고 있던 일도 왜곡하는 사람들한테는 공부하라 말해도 답이 없으니 따끔하게. 

Comments

차량 비상용품 백 점퍼케이블 안전삼각대 비상용망치
칠성운영자
쏘렌토 더마스터 전용 고급 가죽 리무진 대쉬 커버
칠성운영자
전동식 미니 엘리베이터의 원리 1인용
칠성운영자
문구 모닝글로리 NEW 원목 독서대 중형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