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Culture

'배달의 민족' 수수료 논란에 '공공배달앱' 화제... 운영 중인 지자체는?

[문화뉴스 MHN 최지영 기자] '배달의 민족' 수수료 논란에 공공배달앱이 화제다.'배달의 민족'이 이달 1일부터 수수료 체계를 정액제에서 정률제로 바꾸며 논란이 일자 지자체의 공공 배달 앱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군산시는 이미 공공 배달 앱 정책을 시행 중이다. 군산시청이 지난 3월 13일 출시한 군산사랑배달앱 '배달의 명수'는 군산시 내 배달을 이용하는 모든 업체가 사용 가능한 애플리케이션이다. '배달의 명수'는 소비자 위치로부터 거리순 노출을 기본 정책으로 하여 기존 배달 앱 사용 시 부담되는 가입비와 광고료가 절감되
0 Comments

LED 경광등 Red light
칠성운영자
로카 유틸리티 네비게이션 햇빛가리개 네비선캡
칠성운영자
차량 뒷자석 플라스틱 접이식 미니테이블(소) A61864
칠성운영자
차량용 우산꽂이 걸이(소) A61887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