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Culture

[신간] 『오늘의 엄마』

3년 전 사고로 애인을 잃은 아픔에서 헤어나오기도 전, 정아는 엄마의 암 말기 판정 소식을 접한다. 소설은 똑부러지고 야무진 언니 정미와 그렇지 못한 정아 자매의 간병기를 그린다. 특히 착한 딸이자, 성숙한 어른이고 싶지만, 그렇지 못한 '나' 사이에서 갈등하는 정아의 내면이 도드라진다. 엄마 앞에서 인상 구기지 말라는 언니의 충고가 듣기 싫고, 자신을 위해주는 대학 선배에게 '왜 나를 불쌍히 여기느냐'며 억지를 부리는 등 엄마가 아프다는 이유로 숨기거나 참을 수 없는 지저분한 감정들을 여과없이 드러낸다
0 Comments

LED 경광등 Red light
칠성운영자
로카 유틸리티 네비게이션 햇빛가리개 네비선캡
칠성운영자
차량 뒷자석 플라스틱 접이식 미니테이블(소) A61864
칠성운영자
차량용 우산꽂이 걸이(소) A61887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