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Movie

망작의 회고 ① 성냥팔이 소녀의 재앙, 2002, -100억+α

예고편부터 난해함


https://namu.wiki/w/%EC%84%B1%EB%83%A5%ED%8C%94%EC%9D%B4%20%EC%86%8C%EB%85%80%EC%9D%98%20%EC%9E%AC%EB%A6%BC


참고로 장선우 감독이 이 영화 개봉 당시에 문화일보와 한 인터뷰 내용이 가관이다.

이제까지 관객이 영화를 평가했다면, <성소재림>은 사상 최초로 관객의 삶에 대한 경험 수준과 이해력을 평가하는 영화가 될 것이다. 만약 당신이 진정한 지존이라면 이 영화를 보고 난 뒤 기쁨을 느낄 것이고, 고수라면 슬픔을 느끼게 될 것이다. 중수라면 무슨 소리인지 이해가 되지 않아 게임을 다시 접속하고 싶어지겠지. 하수라면 아예 영화를 보지도 않을 것이다. 이 영화가 가져올 파장이 개인적으로 궁금하다.


보통 이런 식으로 망하면 재평가되거나 감독이 망신을 받을 텐데, 이상하게 한겨레의 씨네21 계열에서는 지지했다. 그 덕분인지 딴지일보에게 욕을 처먹기도 했다. 그러나 개봉 후 흥행 참패가 가시화된 시점의 감독 인터뷰에서는 '100억 원(제작비) 큰 보시한 셈 치자, 적어도 금강경은 세상에 알렸지 않느냐' 라는 발언을 했다. 영화 본 인간이 얼마 되지도 않은데 알리긴 뭘 알려 당연히 이 발언은 본래 의도와는 상관없이 엄청나게 까였다. '영화에 들어가는 돈이 우습더냐!' 이런 반응이었다. 역시 자본주의를 비판하려고 만든 거 맞는 모양이다 

2002년 당시 [영향력 1위] 씨네 21 기사

http://www.cine21.com/news/view/?mag_id=7408 

장선우 감독의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편집실을 급습하다

`나도 어떻게 될지 모를 영화를 왜 자꾸 보려고 해?`

180542_spe31[W680-].jpg 
 “러닝타임이 2시간…10분, 아니 2시간3분 정도면 괜찮지 않을까 모르겠어”라며 말을 뒤집는 장 감독에게 슬쩍 눈을 흘기기만 할 뿐이었다. 이것도 팀워크일까. <꽃잎> 이전까지 줄곧 함께 작업했던 김현 기사에 대해 장 감독은 “그와 일하는 건 익숙해서 좋다”고 설명한다(김현 기사가 디지털 편집시스템인 아비드를 도입한 것은 최근의 일이다. 때문에 장 감독은 <꽃잎> <나쁜 영화> <거짓말> 등 최근작 3편은 다른 편집 기사와 작업했다).“넉넉한 사람이면 영화에서 나비를 볼 것” 
감독도 작품 자체에 딱히 의지가 없었고, [아비드] 초보가 그냥 막 편집을 했다.
이 영화에 투자된 100억은 결국...ㅠㅠ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흥행 실패 진단 [1]

우려했던 일이 현실로 나타났다. 장선우 감독의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이하 <성소>)이 흥행에 크게 참패하며, 영화계에 적지 않은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당초 한국영화 사상 최대 규모인 총제작비 110억원(순제작비 93억원) 투자, 3년에 걸친 제작, 장선우 감독이 만드는 최초의 액션판타지영화, ‘TTL소녀’ 임은경의 첫 영화 출연 등으로 화제를 모았던 <성소>는 추석 시즌인 지난 9월13일 개봉했으나, 27일까지 전국에서 15만명 남짓한 관객을 불러들이는 초라한 기록을 남기고 극장가에서 때이른 퇴장을 준비하고 있다.앞서 말한 다양한 화젯거리와 20억원에 가까운 비용을 들인 마케팅 활동을 고려하면, <성소>의 흥행 실패는 충격적이기까지 하다. 사실 이 영화가 제작비를 보전하는 정도의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예측한 충무로 관계자도 없었지만, 이렇게까지 ‘망하는’ 정도의 성적을 기록하리라는 전망을 한 이도 많지 않았다. 관객의 흥미를 자극하지 못하거나 취향에 어긋나는 영화가 시장에서 실패하는 것이야 당연하지만, <성소>의 경우는 일반적인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수준이기 때문에 파장은 확산되고 있다.가상현실의 주제, 키치풍의 비주얼 관객에게 어필 못해

<성소>가 흥행에 실패한 원인은 다양하게 제시되고 있다. 가장 먼저 제기되는 원인은 영화 자체가 관객의 관심을 끌지 못했다는 것. 게임, 가상현실이라는 주제가 애초 이 영화가 구상되던 3년 전과는 달리 사회적인 이슈가 되지 못했고, <매트릭스> 등 비슷한 주제를 다룬 영화들이 이미 만들어졌다는 얘기다. 또 장선우 감독이 의도했던 키치풍 비주얼도 관객에게 큰 호소력을 얻지 못한 것으로 보인다.


https://ppt21.com/pb/pb.php?id=freedom&no=53046


[망작리뷰]<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 보면 지는 거다 (스포 있음)



리뷰어들은 딱히 내용도 없는 영화를 결말까지 공개하며 신랄하게 비판함


그리고 새드 엔딩으로 끝!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7917#09T0

'성냥팔이 소녀의 재림' 흥행참패, 충무로 쇼크사 위기




한줄요약 : 

***충무로에서 돈줄이 빠져나가기 시작** 


막 뜨던 임은경 주가 폭락 ㅠㅠ 

[꽃잎]을 만들었던 사회적 통찰력을 인정받던 장선우 잠수!

[접속]을 만들었던 초대형 배급사 튜브엔터테인먼트는 100억 해먹은 충격에 현재 직원 18명 중소기업으로 전락...ㅠㅠ

Comments

사랑방지기 2018.10.02 19:43
무시무시한 영화군요.
영화광 2018.10.04 08:51
여러모로 슬픈 영화죠.
식탐자 2018.10.29 02:10
그때 백억이면..
피치 반지
Coms 다용도 가방 백팩 노트북 태블릿 잡지 노트 등
데일리 백팩 (블루) 백팩 학생백팩
SS 뱃살잘가 똥배복대 복부뱃살복대 복부가리개
그린레이저포인터(LPG-1100)
클립형 블루투스 이어셋(BE-REEL5/블랙/Britz)
다번다 LED 피닉스 V5.0 지원 메탈 블루투스 스피커
클립형 블루투스 이어셋(BE-REEL5/블랙/Britz)
공장직판(1 x 2.25m) 단열벽지 접착식 폼블럭 - 2개
스마트 접이식 테이블 베드트레이 노트북테이블 1인용
링고리 가구 옛장식 손잡이 (외경 85mm) 고가구 방문
LED 태양광 정원등 조명 잔디등 전등 S969 우산형
큐브슈가 각설탕 일회용 삼양사 147TX1EA
라텍스 힐링 스트레칭 탄성밴드-상급용 청색(0.6mm)
생활 용품 여성 탄력 세면 세안 밴드 3개 세트 2종
평화 허리보호대 PH001 허리디스크 허리복대

Dipront 플로터용지 모노 A1 (594mm×45M, 80g, 백상지)
칠성운영자
가죽자석 결재판
칠성운영자
맨위로↑